▶ 괴물 THE HOST
 


2006, 휴먼 드라마, 119분
12세 관람가

제 작 : 청어람
제 작 : 최용배 l 프로듀서 : 조능연
각본/감독 : 봉준호
촬 영 : 김형구 l 조 명 : 이강산
미 술 : 류성희 l 편 집 : 김선민
음 악 : 이병우 l 동시녹음 : 이승철
Creature Design : 장희철
배 급 : 쇼박스 ...more

2006년 7월 27일(목) 국내개봉
홈페이지 www.thehost.co.kr

 

출 연
아빠, 박강두 : 송강호
할아버지, 박희봉 : 변희봉
삼촌, 박남일 : 박해일
고모, 박남주 : 배두나
딸, 박현서 : 고아성
정체불명의 괴생물체 : 괴물
세진 : 이재응 l 세주 : 이동호
노랭이 : 김뢰하
흥신소 직원 : 박노식
간호사 : 고수희
노숙자 : 윤제문


= CAST =

괴물 (♀ or ♂, 7)

정체불명의 괴생물체

2006년 여름, 한강 여의도 둔치에 나타난 괴생물체.
한강의 어류, 양서류, 파충류 중에서 돌연변이를 일으켜 태어난 것으로 추정되는 이 생물체는 크기는 버스만하고, 다리 한 쌍과 제대로 움직이지 못하는 기형다리 1개, 뒷다리가 되다가 중단된 돌기, 길고 날렵한 꼬리, 그리고 마치 연꽃잎이 벌어지듯 5갈래로 갈라지며 흉측하게 벌어지는 형태의 입을 지니고 있다. 또한 감당하기 힘들 정도의 식욕과 탐욕으로 인해 먹이를 통째로 삼키고, 자신의 은신처에 먹이를 저장해 놓는 습성이 있다. 한강과 그 주변 둔치가 주요 활동무대인 이 생물체는 신경이 예민하고 날카롭기 때문에 매우 히스테리컬하고 예측불가능하다. 그래서 때론 사람들을 잔인하게 공격하며 난폭한 모습을 보이지만, 가끔 심술도 부리고, 엄살을 떠는 등 어눌한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이 생물체를 사람들은 '괴물'이라고 부른다.

 

Profile 한국영화 역사상 최고의 캐릭터 '괴물'
'괴물'은 시나리오 단계에서부터 크리처 디자이너와 함께 디자인 작업을 시작, 특수시각효과로 영화 속에서 살아 움직이는 생물체로 탄생하기까지 약 2년 6개월간 인고의 작업 끝에 태어난 하나의 창조물이다. 수많은 시행착오를 거친 끝에 확정된 디자인을 바탕으로 크기, 무게, 피부, 근육 등 세부적인 요소들을 고려, 섬세하고 리얼한 움직임과 표면 작업을 통해 비로소 영화 화면 속에서 살아 움직이는 괴생물체로 탄생하게 되었다.

"할리우드 배우에 비유하자면, 근육질의 탄탄한 몸매를 뽑내는 '아놀드 슈왈츠제네거'가 아니라 어눌하면서도 비열한, 귀여우면서도 난폭한 '스티브 부세미'의 캐릭터로 의외성을 주고 싶었다." - 봉준호 감독

2003년 12월 '괴물' 디자인 시작
2005년 3월 '괴물' 디자인 확정
2005년 7월 '괴물' 축소 사이즈 모델링 완성
2005년 8월 '괴물' 축소 사이즈 모델링 3D 스캔
2005년 12월 근육 움직임, 피부 세부 조직 완성
2006년 5월 '괴물' 탄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