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역전의 명수
 


2005, 휴먼 코미디, 122분
15세 관람가

제 작 : ㈜태원엔터테인먼트
공동제작 : 시네마서비스
제 작 : 정태원 l 프로듀서 : 김종현
각본/감독 : 박흥식
촬 영 : 정한철 l 조 명 : 이석환
미 술 : 김선주 l 편 집 : 박곡지
음 악 : 이동준 l 동시녹음 : 윤해진
투자/배급 : 시네마서비스 ...more

2005년 4월 15일(금) 개봉
홈페이지 www.myungsoo.co.kr

 

출 연
역전의 박명수 : 정준호
역전의 오순희 : 윤소이
쌍동이 동생, 현수 : 정준호
이순희 : 김혜나
엄마 : 박정수 l 똘빵 : 박노식
희만 : 박상욱 l 넙치 : 박효준
파출소장: 임현식l 촉새: 조형기


About Movie Production Note X-File 사건일지


코미디 영화의 새로운 전략을 시도한다!
웃음+감동 그리고 특별한 무엇(?)을 가진 <역전의 명수>
 

<역전의 명수>는 계속되는 기발한 사건들로 예측불허의 이야기를 지니고 있다. 풀릴 듯 풀리지 않는 스토리가 서로 얽히고 얽혀 탄탄하고 새로운 구성을 선보이며 가슴 찡한 감동과 박장대소를 함께 선사한다. 잘난 쌍둥이 동생 때문에 발생하는 에피소드들은 재미도 주고 가슴 뭉클한 가족간의 애틋한 이야기를 보여줌으로써 따뜻한 감동도 전해준다. 그리고 대한민국 1등 건달 '명수'는 우리시대가 지닌 많은 아픔을 가진 인물로 묘사되어 관객들의 공감을 얻을 뿐 아니라 중심 축이 되는 사건을 부패정권을 풍자한 것으로 가슴 후련한 이야기도 보여준다. 복잡한 듯 그러나 한 순간 한줄기로 연결되는 사건들의 이상적인 조합은 '똑'소리 나는 영화라는 수식어가 절로 나오게 한다. 이렇듯 <역전의 명수>는 웃음만을 위해 망가지는 코믹 요소는 배제하고 무겁고 아픈 소재들을 유머로 재해석하는 재기 넘치는 영화이다. 영화 상영 내내 유쾌한 웃음을 보여주다 영화의 마지막 순간에는 감탄사가 나오게 하는 웰메이드 코미디 영화! 이것이 바로 <역전의 명수>다.


뭘해도 안되던 억울한 녀석(?) 명수의 통쾌한 한판 뒤집기!!!
"공공의 적이었던 정준호가 공공의 적을 응징하러 돌아왔다
 

<공공의 적2>에서 야비한 공공의 적으로 분했던 정준호가 이번엔 공공의 적을 혼내주는 건달 '명수'로 돌아왔다. 세상으로부터 늘 KO패 당하는 정 많고 의리 있는 세상에서 제일 못난 놈 '명수'는 쌍둥이 동생 '현수'의 뒤처리 전담반. 하지만 상황은 역전 가능하다. 썩어빠진 세상을 향해 일침을 가하는 '명수'는 더 이상 공공의 적이 아닌 공공의 적을 응징하러 나선 의리의 싸나이. 정재계 비리 인사들을 혼내 줄 가슴 뻥 뚫리는 '명수'식 한방을 기대해도 좋다! <역전의 명수>는 보는 사람은 통쾌하고, 명수는 뒷골목 인생 상쾌하게 청산하고 인생 역전을 하는 누이 좋고 매부 좋은 유쾌한 영화다.

또한 이 영화에서는 정준호의 모든 것을 볼 수 있다. 날이 갈수록 연기의 깊이를 더해가고 있는 정준호는 <역전의 명수>에서 전혀 다른 두 인물을 열연한다. 베테랑 연기자답게 극과 극의 캐릭터를 오고 가는 그의 연기는 <역전의 명수>를 한층 빛나게 하는 요소이다. 정준호는 가진 것 없고 되는 일 하나 없는..하지만 의리는 대한민국 1등인 박명수와 출세가도를 달리는..하지만 이기적인 냉혈한 박현수, 두 명의 일란성 쌍둥이 형제로 1인2역에 힘차게 도전한다.


충무로 연기파 배우들 다 모여라
초특급 조연군단, <역전의 명수>는 우리가 책임진다!!
 

<역전의 명수>는 화려한 조연들의 향연으로 가득하다. 먼저 <살인의 추억>에서 향숙이 신드롬을 일으켰던 박노식이 '명수'와 늘 함께하는 동생 '똘빵'으로 등장하며 베테랑 연기자 박정수도 '명수'와 '현수'의 엄마로 분해 잘난 아들을 위해 또 다른 아들을 희생시켜야 하는 가슴 아픈 모정을 연기한다. 오랜만에 스크린에 나선 명계남도 반가운 얼굴 중 하나. 충무로 영화계 터줏대감인 명계남은 부패권력의 핵심인 '송우진'으로 출연해 고통스러운(?) 연기를 펼쳐 보일 예정이다. 그리고 맛깔 나는 감초연기의 지존이라 불리는 임현식도 <역전의 명수>에서 만나 볼 수 있다. 같은 대사도 그를 통하면 폭소가 되어 나오는 임현식은 <역전의 명수>에서도 역시 끊임없이 터지는 애드립으로 촬영장을 압도했다. '촉새'역의 조형기는 누군가를 사랑한 죄로 감옥까지 오게 된 역으로 <역전의 명수>의 숨은 재미를 더해주었고, <공공의 적2>에서 강철중 검사의 오른팔 수사관역을 맡았던 박상욱은 이 영화에서도 정준호와 호흡을 맞춘다. 그 밖에도 브라운관에서 주목 받고 있는 연기자 오수민 등도 <역전의 명수>를 만루로까지 이끌어 주는 힘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