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24 기방난동사건
 


2008, 코믹액션사극, 103분
15세 관람가

제 작 : 싸이더스FNH, 배우마을
제 작 : 차승재 l 프로듀서 : 김성룡
감 독 : 여균동 l 원 안 : 김준영
각 본 : 이화성, 여균동
촬 영 : 최현기 l 조 명 : 윤지원
미 술 : 조근현 l 편 집 : 장성호
음 악 : 신대철 l 동시녹음 : 최대림
배 급 : 싸이더스FNH ...more

2008년 12월 3일(수) 개봉
홈페이지 www.1724hero.com

 

출 연
천둥 :: 이정재
만득 :: 김석훈
설지 :: 김옥빈
칠갑 :: 이원종


About MovieProduction Note


익스트림 비주얼!
색 곱고 스케일 남다른 생동감 넘치는 버라이어티 조선 풍경!
 

수 천 개의 기와로 뒤덮여있고, 수 백 명의 백성들이 한 데 모여 어우러진 마포 뒷골목과 나루터의 전경! 물건을 사고파는 상인들과 행인들이 뒤섞여 활기찬 기운을 내뿜는 시장 골목 구석구석의 디테일! 당시 명성에 걸 맞는 화려함과 규모를 자랑한 조선 최고 기방 '명월향'의 모습! 이제는 찾아볼 수 없는 200년 전 조선이 거대한 스케일로 스크린 위에 펼쳐지고, 대결 직전, 폭풍전야의 긴장감을 안은 하늘 빛과 연인과의 재회의 순간 숨길 수 없는 흥분을 품은 바람, 충돌이 만들어내는 살결의 흔들림과 흩날리는 땀방울 하나하나까지! 고운 색, 극대화된 묘사가 눈을 사로잡으니, 이게 도대체 무슨 풍경이란 말인가! 하늘이 높아지고 땅이 넓어지는 경천동지할 작업으로 스크린에 색을 더하니 관객들 보시기에 참 좋다 하지 않겠는가? 이제껏 한번도 본 적 없었던 생동감이 넘쳐 흐르다 못 해 버라이어티한 조선 비주얼이 심봉사 눈 뜨이듯, 삼룡이 입 트이듯, 베토벤 귀 열리듯 관객들의 심신을 사로잡아 버리는구나!


익스트림 캐릭터!
왕조차 함께 어우러지고 싶어했던 조선 히어로!
 

그간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보아오던 뻔하디 뻔한 왕조, 양반네들과 이제는 신물 좀 나는, 반복되던 캐릭터들이 아니오. 역사에서는 절!대! 볼 수 없었던, 조선의 히어로라 불리어졌던 물건들!

바람을 가르는 주먹에 효도르도 울고 갈 조선 최고의 싸움 왕 천둥과 황진이와 불꽃 튀는 경쟁을 한 조선 최고의 미색 설지, 히틀러도 무릎 꿇을 조선 최고의 야심가 만득과 진돗개 저리 갈 의리에 죽고 사는 조선 최고의 예의 바른 주먹 칠갑까지, 조선에서 내로라 하는 최고란 최고들은 다 모이니 이거 꽤나 시끄럽다. 여기에 나라님만 합세하면 진정 베스트 오브 베스트로세!

나라안팎으로 어수선한 시국에 주먹, 계략, 미모, 의리로 한 판 거나하게 일으키려는 히어로들의 대 활약! 여기에 빠질 수 없다 하여 나라님 손수 궐 벗어나 평소 보배로이 여기던 백성들과 어우러져 인생의 참 맛 즐기려 하니, 그 모습 또한 이채로워 신나는구나!


익스트림 스토리!
조선왕조실록에 차마 기록하지 못했던 상상초월 조선 비사!
 

조선왕조 500년 역사를 뒤흔들 대 사건이었으나, 철저하게 전해지지 못한 이야기!
잘 나가는 형님들이 거쳐갔던 강남-종로-명동을 거슬러 1724년 조선의 마포거리, 지금으로 치자면 시청 앞 광장이요 청와대 대문 앞을 휘젓고 다닌 잘 나가는 '물건'들이 있었으니, 이 시대 형님들의 조상이자 조상이자 조상이었던 건국이래 최초 형님들의 신명 나는 난장이 <1724 기방난동사건>에서 펼쳐진다.

동방예의지국 조선에서 한 없이 예와 법을 지키던 '기개 넘치는 사내들'의 웃지 못할 예측불허 사건들. 항간에는 이 이야기를 듣는 자, 웃느라 옮겨 적을만한 힘이 없어 기록되지 못했다는 전설의 조선 리얼 생활 史! 그 실체가 드디어 공개된다!

2008년, 대한역사가 품고 있던 웃음의 기운이 5천만 민심을 사로잡기 위해 솟구치니 이번에는 역사에 길이남아 두고두고 웃음 전할 수 있도록 부디 기록들을 남겨주시오!